'레지던츠 궁전'에 해당되는 글 2건

  1. 한붓 그리기 여행 - 밤베르크 & 뷔르츠부르크
  2. 한붓 그리기 여행 - 뮌헨

밤베르크


어제 미쳐다 보지 못한 밤베르크의 곳곳을 돌아다녀 봤습니다.


독일의 베네치아라는 이름답게 곧곧에 수로가 있습니다.





운터다리 위에서 바라본 구 시청사입니다.






왜 구시청사가 물 위에 지어지게 되었을까요?


        14세기 중반에 시청사 건설이 결정되었을 때, 강 위쪽의 주교의 영역과 강 아래쪽의 시민의 영역이
        서로 자기들 쪽에 시청을 세워야 한다고 다투었다고 합니다.
        양보가 없는 팽팽한 대립으로 인해, 결국 어느 쪽에도 속하지 않은 곳에 시청을 짓기 위해 다리 위에 짓기로 했다고.
        그래서 11세기 경부터 놓여 있었던 오버 다리와 운터 다리에 걸치도록 시청을 만든 것입니다.


부디 우리나라의 정치인들도 이런 혜안을 갖길 바랍니다.


도시 전체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될 만큼 아름답습니다.











뷔르츠부르크


레지던츠 궁전에 차를 대고 가려는데 여기저기 중세 옷을 입은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무슨 날인가 했더니


오늘이 바로 중세 축제!!!!


축제를 노리고 온건 아니었지만 제대로 걸렸네요. ㅎㅎ


퍼레이드도 멋집니다.









퍼레이드 구경을 마치고 궁정정원으로 들어갔는데





진격의 거인 코스프레가~


중세 축제를 맞아 코스프레 축제도 하나봅니다.ㅋ


포즈도 잡아주십니다.





밤베르크 신궁전의 장미정원같이 을씨년스럽지 않네요.ㅋ










다만 뭔가 습격당한듯한.. ㅋ


거리에서 (입가심)맥주도 사먹구요. ( 맥주 얼마냐고 하니 내고 싶은 만큼만 내라고 합니다 ㅋㅋ)


기념 사진도 한방~ ( 얼굴이 다 해맑으신..^^ )





축제는 길거리 음식이죠~ 화덕피자도 함냐함냐함~





그러다가 돼지고기를 통째로 쪄서 잘라주는 곳을 발견





한입 먹었는데


앗~! 이건 수육이다.


뜻밖에 맛에 완전 감동해서 진을 치고 먹었습니다 ㅋ


포즈도 잘 취해주시는 주민들~ ( 감사합니다 ^^ )






조금은 특이한 외형의 성당입니다.


성 페터와 파울교회인데 보수 증축되는 과정에서 로마네스크, 고딕, 바로크 양식이 혼합되어 독특한 매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알테마인교를 지나 마리엔부르크 요새로 고고~





올라오니 도시의 전경이 한눈에..


멋있네요~







마지막 여행지에서 뜻밖의 축제를 만나


즐거운 여행 마무의리가 된 것 같습니다.

독일 박물관


뮌헨에 도착하고 독일 박물관으로 발길을 돌렸습니다.





다른 박물관이라면 골동품을 생각하기 쉽지만 이곳은 기계를 전시하는 곳이었습니다.










과학기술이 발전하는데는 이유가 있는 거죠.


환경만을 탓할 순 없지만 중요한 부분인건 확실합니다.


복도 길이만 더하면 13km!!! 다 보려면 3시간은 족히 걸리니 적당히 골라가며 관람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테아티너 교회




레지던츠 궁전에 들르기전 교회에 한번 들렀습니다.


겉모습은 노란데 안은 순백색이라 경건함이 느껴졌습니다.







유럽에서 정말 많은 교회와 성당을 봤지만 다 각각의 특색이 있습니다.



레지던츠 궁전



레지던츠 궁전은 박물관과 보물관으로 나뉘어져 있습니다.


둘다 봤는데 볼거리가 많아 입장료가 전혀 아깝지 않습니다.


화려한 보물들과 궁전 장식들 보시죠~

















다 둘러보고 나갔는데 주차딱지가 딱..ㅠ.ㅠ


유럽 자동차 여행시 지상 주차보다 지하 주차를 추천합니다.

( 주차비 선불보다 후불이 편하죠. )


신시청사




분위기를 압도하는 신시청사입니다.


첨탑의 전망대에서 뮌헨 전체를 내려다 볼 수 있다고 합니다.(유료)


중간에 기계 인형이 인형극을 한다고 하는데 저희는 시간을 못맞춰 보지 못했습니다. ㅠ.ㅠ


하지만 우린 BMW 박물관을 가야하므로 패스~





멋지긴 멋지네..


BMW 박물관




BMW 렌트했는데 할인 없나?


그런건 없었습니다.ㅋ


BMW는 항공회사로 출발해 오토바이, 자동차를 제조한 회사로 잘 알려져 있는데


그 시초부터 현재 그리고 미래를 볼 수 있는 전시관이었습니다.






아 멋있다.







귀여운 차도..






비싼차에 한번 타보기도 했습니다. ㅋ





그곳에 자동차 경주 게임이 있길래


카와와 랩타임 배틀을 벌였는데


1차전


   



2차전


웃옷을 벋고 다시 한판~!!!



   



옆 관리자가 비웃던 모습이...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