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뮌헨'에 해당되는 글 3건

  1. 한붓 그리기 여행 - 유럽 여행 정리
  2. 한붓 그리기 여행 - 뮌헨 & 뉘른베르크 & 밤베르크
  3. 한붓 그리기 여행 - 뮌헨

경로






총 1,458 km으로 9일 동안 여행했으니


하루에 162km 한시간 반에서 두 시간 거리를 운전한 셈입니다.

( 미국 3대 캐년은 이틀에 1,300 km를 했었죠. ㄷㄷㄷ)


그다지 무리가 가지 않는 경로입니다.


유럽은 숙박비가 비싸 도심에 숙박을 하는 대신

( 도심숙소는 주차비도 따로 입니다. )


좀 먼 외곽에 숙박을 해서 저렴하게 숙박을 했습니다.


이런게 자동차 여행의 장점 아니겠습니까? ㅎㅎ


다음번에는 프랑스 쪽을 한번!!!


하핫~


            만약, 대도시 위주로 다니시거나 먼거리를 이용하시려면 유레일로 하시는 편이 좋습니다.

Top 3 추천 여행지


다녀본 곳다 다 좋았지만 굳이 Top 3를 꼽아보자면


3. 뮌헨!!

볼거리가 풍부한 곳입니다. 큰 독일 박물관도 있고 BMW 박물관도 인상 깊었던 도시입니다.


자동차에 관심이 많아서 일 수도 있지만


유럽 여행 자체가 자연과 유적을 보는 경우가 많아 액티비티가 있는 도시가 기억에 남습니다.

(카와의 경우 레이스 승리 때문인듯..)





2. 루체른

자연 경관이 너무 아름다운 좋은 곳입니다.


깨끗하고 예쁜 그림 같은 곳이라 기억에 많이 남네요.





1. 그린델발트

가면서 날씨걱정을 제일 많이 했던 곳인데 다행이 딱 날씨가 좋아~


엽서 사진 같은 사진을 마구마구 찍었던 곳입니다.


썰매도 재미있었고 정말 눈이 휘둥그래질 정도의 자연에


감탄사를 연발하게되는..


또 가보고 싶은 곳이네요~






벤츠 박물관?


뮌헨에 벤츠 박물관도 있다해서 아침일찍 서둘렀습니다.


입장료도 없다해서 좋아했더니..


알고보니 그냥 큰~~ 매장


규모는 정말 컸습니다.





렌트카 사진이 한장도 없구나 했더니 요기 있네요.


모두 벤츠일 때 나만 BMW!!!




대충 차 구경하고~










자전거도 간지난다는..

( 굳이 벤츠 박물관?에 들를 필욘 없는듯.. )


얼른 뉘른베르크로 출발합니다~


뉘른베르크 교회 탐험


뉘른베르크는 뮌헨에서 1시간 정도 걸리는 중세시대 모습을 잘 간직하고 있는 도시입니다.


먼저 고딕양식으로 지어진 성 로렌츠 교회!!








전쟁으로 인해 파괴되었다가 복구 되었다는 전시물입니다.

(전쟁은 나빠요~)





뉘른베르크는 크리스마스 마켓으로도 유명한데


아기자기한 소품, 장난감을 좋아한다면 들러서 기념품을 사는 것도 나쁘지 않을 듯 합니다.






이 교회는 성모마리아 교회







성모마리아 교회답게 아기 예수와 관련된 다양한 전시물이 있습니다.


이곳은 성 세발두스 교회!








뉘른베르크에서 가장 오래된 성지로 성인인 세발두스의 묘를 보기위해 이 곳을 찾아오면서


뉘른베르크가 발전했다고 합니다.


부지런히 걸어 카이져 성까지~







뉘른베르크의 전경이 한눈에 보입니다.


밤베르크


2차 세계대전 당시 연합군은 나치 본거지라는 이유로 뉘른베르크를 중심으로 많은 도시를 파괴했습니다.


하지만 밤베르크는 화를 피했고 그 결과 구 시가지 전체가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되었습니다.


도시 자체가 예쁘고 동화같은 곳입니다.


저기 네개의 첨탑이 뾰족한 대성당입니다.






공사중이네요.


내부입니다. 하인리히 2세의 무덤인가봅니다.






신궁전 안 장미정원으로 와 봤는데요.


겨울이어서 그런지 약간은 을씨년스러워 보인다는 ㅋ





바로 성미카엘 수도원으로 발걸음을 돌렸습니다.ㅋ






뉘른베르크나 밤베르크나 붉은색 집들이 참 아기자기하고 멋지네요.





토이카메라 이펙트로 찰칵~


여행이 얼마남지 않아 아쉬운 하루였습니다.



독일 박물관


뮌헨에 도착하고 독일 박물관으로 발길을 돌렸습니다.





다른 박물관이라면 골동품을 생각하기 쉽지만 이곳은 기계를 전시하는 곳이었습니다.










과학기술이 발전하는데는 이유가 있는 거죠.


환경만을 탓할 순 없지만 중요한 부분인건 확실합니다.


복도 길이만 더하면 13km!!! 다 보려면 3시간은 족히 걸리니 적당히 골라가며 관람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테아티너 교회




레지던츠 궁전에 들르기전 교회에 한번 들렀습니다.


겉모습은 노란데 안은 순백색이라 경건함이 느껴졌습니다.







유럽에서 정말 많은 교회와 성당을 봤지만 다 각각의 특색이 있습니다.



레지던츠 궁전



레지던츠 궁전은 박물관과 보물관으로 나뉘어져 있습니다.


둘다 봤는데 볼거리가 많아 입장료가 전혀 아깝지 않습니다.


화려한 보물들과 궁전 장식들 보시죠~

















다 둘러보고 나갔는데 주차딱지가 딱..ㅠ.ㅠ


유럽 자동차 여행시 지상 주차보다 지하 주차를 추천합니다.

( 주차비 선불보다 후불이 편하죠. )


신시청사




분위기를 압도하는 신시청사입니다.


첨탑의 전망대에서 뮌헨 전체를 내려다 볼 수 있다고 합니다.(유료)


중간에 기계 인형이 인형극을 한다고 하는데 저희는 시간을 못맞춰 보지 못했습니다. ㅠ.ㅠ


하지만 우린 BMW 박물관을 가야하므로 패스~





멋지긴 멋지네..


BMW 박물관




BMW 렌트했는데 할인 없나?


그런건 없었습니다.ㅋ


BMW는 항공회사로 출발해 오토바이, 자동차를 제조한 회사로 잘 알려져 있는데


그 시초부터 현재 그리고 미래를 볼 수 있는 전시관이었습니다.






아 멋있다.







귀여운 차도..






비싼차에 한번 타보기도 했습니다. ㅋ





그곳에 자동차 경주 게임이 있길래


카와와 랩타임 배틀을 벌였는데


1차전


   



2차전


웃옷을 벋고 다시 한판~!!!



   



옆 관리자가 비웃던 모습이...


ㅠ.ㅠ